상단여백
HOME News(뉴스) 고양/파주
고양시, 국제회의 복합지구 지정 연구용역 최종보고회내년 4월경 경기도 지정 여부 결정
  • 미디어고양 염기남 기자
  • 승인 2017.12.29 10:49
  • 댓글 0
29일 킨텍스에서 열린 국제회의 복합지구 연구용역 최종보고회 모습. <사진 : 고양시 제공>

고양시가 지난 28일 킨텍스에서 킨텍스 주변의 ‘국제회의 복합지구’ 지정을 위한 연구용역 최종보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국제회의 복합지구’는 ‘국제회의산업육성에 관한 법률’에 따라 전문회의시설과 그 인근지역에 문화산업, 숙박, 쇼핑, 관광 및 교통시스템 등의 시설이 집적된 지구를 말한다. 국제회의산업의 융·복합화를 통한 고부가가치 창출 및 국제회의 산업육성을 위한 지원체계 구축을 위해 문화체육관광부장관이 국제회의 복합지구 육성・진흥계획을 승인하고 시·도지사가 지정한다.

고양시는 2014년 국제회의 도시 지정, 2015년 관광특구 지정에 이어 킨텍스 일대를 국제회의 복합지구로 지정받기 위해 지난 10월 지구지정 타당성 조사 등 연구용역을 착수했다.

이번 연구용역을 수행한 사단법인 한국지식경영학회는 최종보고회에서 ‘지식융합을 선도하는 글로벌 마이스도시로의 도약’이란 비전하에 고양시 국제회의 관련 산업의 융·복합에 의한 마이스산업의 전략적 육성방안을 제시했다.

또 킨텍스를 비롯한 한류월드, 테크노밸리 등 통일한국 실리콘밸리 사업과 연계한 국제회의 집적시설 개발계획을 추진하고 있는 고양시가 국제회의 복합지구 지정 요건을 충분히 갖추고 있다고 연구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보고회에는 고양시 국제회의 복합지구(예정) 내에 집적시설 관련사업 추진기관인 경기도 한류월드사업단, 킨텍스, 고양 도시관리공사 관계자 등 30여 명이 참여해 국제회의 복합지구 지정을 위한 협조사항과 지구지정 이후 관련 산업 육성계획 등을 공유했다.

시 관계자는 “연구용역 결과를 토대로 국제회의 복합지구 육성·진흥계획을 수립해 오는 2018년 1월 말까지 경기도에 승인요청을 할 계획이며 문화체육 관광부의 현장실사 등을 거쳐 계획이 승인되면 4월중 경기도에서 최종 국제회의 복합지구를 지정하게 된다”고 전했다. 

미디어고양 염기남 기자  smykn@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고양,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제회의복합지구#킨텍스#고양시#경기도#연구용역

미디어고양 염기남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