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교육/문화 문화예술
세계 3대 현악명기, '스트라디바리 콰르텟' 내한공연스트라디바리 콰르텟, 피아니스트 허승연과 협연
  • 미디어고양 국명수 기자
  • 승인 2018.03.13 18:22
  • 댓글 0
스트라디바리 콰르텟 & 파아니스트 허승연

고양문화재단은 오는 4월 21일(토) 오후 7시 고양아람누리 아람음악당에서 ‘스트라디바리 콰르텟’의 두 번째 내한공연을 개최한다.

'스트라디바리 콰르텟’은 스위스를 거점으로 활동하는 4명의 음악가로 구성되어 있으며, 세계 3대 현악 명기 ‘스트라디바리우스’로 깊이 있는 소리와 감정을 끌어낸다는 호평과 함께, 연주를 통해 예술을 향한 뜨거운 열정을 거침없이 표출하는 이들은 차세대 현악 4중주단으로 주목받고 있다.

중국 태생의 왕 샤오밍(바이올린), 스위스 태생의 세바스찬 보렌(바이올린), 이탈리아 태생의 레흐 안토니오 우진스키(비올라), 스위스 태생의 마야 베버(첼로) 4명의 연주자들이 스트라디바리우스를 비롯한 현악 명기를 통해 그 완벽한 앙상블을 선사한다.

고양문화재단 관계자는 “이번 내한공연은 클래식 팬은 물론 클래식을 처음 접하는 사람들도 흥미를 갖고 들어볼만한 공연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미디어고양 국명수 기자  media2255@naver.com

<저작권자 © 미디어고양,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트라디바리 콰르텟#허승연#스트라디바리우스#현악 4중주단#클래식

미디어고양 국명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