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라이프+ 문화예술
혼란스러운 당뇨병, 책 한권으로 마스터하자송영득 엔도내과원장, 당뇨 관련 전·현직 교수진과 공동 집필

2007년도 초판 발행 이후, 건강 서적으로 10,000부 이상 판매되어 꾸준히 인기를 누려온 『당뇨병 백과』가 10년 만에 개정증보판이 발간되었다.

개정증보판 "당뇨병 백과" 

이 책은 당뇨병의 혼란스러운 이야기를 가장 알기 쉽게 정리한 당뇨병 관리 지침서이다.

책에서는 “현대 의학에서 당뇨병은 더 이상 난치병이 아니다. 당뇨병의 급증은 경제성장에 따라 식생활문화가 잘못 변화해 온 것이 원인이다. 의사들은 약 처방 위주로 진료하고 환자들이 궁금히 하는 것은 설명해 주지 않는다. 환자는 자신의 위험요인을 교정하고 식사와 운동요법을 준수하는 반의사가 되어야 한다”는 등의 이야기를 진지하게 전하고자 한다.

우리나라 국민의 약 8% 정도가 당뇨병 환자이다. 당뇨병 환자의 급증은 개인적 차원뿐만 아니라, 국가적·공중보건학적 차원에서 원인분석과 대책이 시급한 문제이다.

본 책자는 혈당측정, 합병증 검사, 일상생활, 발관리, 식단표, 열량표, 운동요령, 약제의 종류, 주사법, 민간요법 및 건강식품 등 당뇨병 관리에 필요한 모든 것을 알기 쉽게 정리하여 설명하고 있다.

책자는 당뇨병 관리에 필요한 것을 알기 쉽게 정리하여 설명하고 있다.

초판에 없었던 내용을 추가하고 당뇨인들이 가장 많이 궁금해하는 점부터 역사와 음식문화, 자가관리, 합병증, 최신 약제 및 민간요법까지 당뇨병의 모든 이야기를 해설과 함께 그림, 표로 정리하였다.

공동 저자인 송영득 엔도내과 원장은 “가장 중요한 것은 질병에 관한 이해와 치료하겠다고 하는 의지이다”면서 “당뇨병과 같이 생활해 나아가는 과정에서 본 책자가 궁금한 것들을 그때그때 알려 주는 지침서 및 동반자가 되기를 원한다”라고 말하였다.

당뇨병 백과 뒷표지의 모습

집필진은 모두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졸업한 인사들이다. 당뇨병을 연구하고 당뇨 교육을 하며 일선에서 당뇨병 환자를 활발히 진료하고 있는 전·현직 내분비내과 교수진 6명이 저자로 참여하였다. 이들은 대학병원 내분비내과, 당뇨병센터 및 당뇨 전문 클리닉을 운영하는 중이다.

 

[저자 소개]

□ 송영득 원장 : 연세의대학교 의과대학 졸업, 세브란스병원 내분비내과 교수 역임, 노스웨스턴대학교 내분비내과 연구원, 국민건강관리공단 일산병원 당뇨병센터 소장 역임, (현) 송영득엔도내과 원장

□ 이현철 원장 : 연세대학교 의과대학을 졸업, 세브란스병원 내분비내과 교수 및 당뇨병센터 소장 역임, 하버드의과대학 조슬린 당뇨병센터 교환교수, 대한당뇨병학회 이사장 및 대한내분비학회 회장 역임, 한국과학기자협회 의학의료인상, 동아일보사 인촌상, 후생신보사 지석영의학상 및 대한당뇨병학회 설원학술상 등을 수상, (현)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명예교수 및 연세이현철내과 원장

□ 안철우 교수 :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졸업, 노스웨스턴대학교 내분비내과 연수, (현) 강남세브란스병원 내분비내과 교수, 과장 및 당뇨병센터 소장

□ 남지선 교수 :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졸업, (현) 강남세브란스병원 내분비내과 및 당뇨병센터 교수

□ 이은영 교수 : 연세대학교 의과대학 졸업, (현)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내분비내과 임상교수

□ 송선옥 교수 : 관동대학교 의과대학 졸업, (현) 국민건강관리공단 일산병원 당뇨병센터 임상교수.

 

최국진 발행인  jinkuk24@daum.net

<저작권자 © 미디어고양,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당뇨병 백과#송영득 엔도내과원장#당뇨병 환자

최국진 발행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