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이시티 촛불집회, '소각장 폐쇄'와 '공립초 설립' 요구
와이시티 촛불집회, '소각장 폐쇄'와 '공립초 설립' 요구
  • 미디어고양 염기남 기자
  • 승인 2018.05.12 23:03
  • 댓글 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방선거 앞두고 정치인들도 찾아

지난해 두차례 이어 세번째 가두행진
지역 정치권 선거 앞두고 적극적 관심

와이시티 입주민들이 12일 소각장 폐쇄와 공립초 신설을 요구하면서 와이시티에서 백석역 방향 일부 차선을 점거하고 행진을 하고 있다. 가두행진은 지난해에 이어 세번째, 촛불집회는 네번째다.

일산 와이시티(Y-CITY) 입주민들이 12일 소각장 폐쇄와 공립초등학교 설립을 요구하면서 촛불집회를 겸한 가두행진에 나섰다. 

오후 7시 단지내 공원에 모인 집회 참여 입주민들은 20여분 가량 단지내 중앙분수대에서 집회를 진행하고 도로로 진입했다. 이들은 와이시티와 직선거리로 100미터 가량 떨어진 고양환경에너지시설(소각장)의 영구폐쇄와 단지내 공립초등학교 설립을 요구했다.  

입주민들에 따르면 촛불집회는 지난해 세차례 진행된 이후 이번이 올해 처음 집회로, 총 네번째다. 우천으로 인해 참여인원은 줄었지만 백석역 방향 한 개 차선을 행진하는 가두시위는 지난해와 같이 이어졌다. 지난해 집회가 백석역 사거리에서 멈춰섰던데 반해 올해 입주민들은 마두역 방면으로 더 진출하면서 뉴코아아울렛까지 행진했다. 

와이시티와 직선거리 100미터 가량 떨어진 소각시설 굴뚝은 59층 초고층 주상복합인 와이시티보다 낮다. 이로 인한 집단민원이 입주 이후 지속되어 왔다. 여기에 요진개발측이 분양시 홍보한 단지내 초등학교 설립 요구도 강해지고 있다. 와이시티 거주 초등학생들은 현재 1.2km 가량 떨어진 인근 금계초등학교로 배정되고 있다.  

이와 관련 올해 들어 지역구 유은혜 국회의원실이 와이시티 학생들의 통학안전과 관련 TF를 관계기관과 구성하는 등 정치권의 관심도 늘어나고 있다. 

TF는 와이시티 입주민들이 자체 운영하고 있는 통학버스에 시 예산을 투입하는 것은 물론 공립초 논의를 의제에 올렸지만, 고양교육지원청이 와이시티 거주 학생들을 위한 통학버스를 운영할 경우 다른 지역 학생들과의 형평성 문제가 있다는 점에서 난색을 표해 사실상 결렬 상태다. 

이날 집회에는 한국당 이동환 고양시장 후보, 바른미래당 김필례 고양시장 예비후보 등이 모습을 보인 것으로 알려졌다.  

민주당측은 이날 진행된 경기도당 행사로 참여하지 못했지만 다음주 와이시티 입주민들과 간담회를 가질 예정으로 알려져 있다. 이래저래 지방선거를 앞두고 백석동에서 와이시티 입주민들의 민원이 다시 조명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5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성주경 2018-05-14 22:46:32
원당4구역 재개발 진행도 계속진행하면 많은 문제가 발생할것이 충분히 예상가능하다.
조합원 재산에 대한 관리처분계횐도 확정안된 명칭뿐인 관리처분을 인가신청했다는 이유만으로 인가를 내주고 조합은 이 인가를 기준으로 이주를 시킨다고 이주비 신청서를 받고 있다.
분명히 변경관리 처분 인가 후에 이주가 가능함에도 전례가 없는 이주비 대출은 차후에 이곳 조합원들에게 대 혼란을 가져올것이다
지자체는 무얼 관리하고 감독하는 것인지 모르겠다 ㅡ
당장 이주비 신청 막고 제대로된 절차 후에 이주비 문제를 생각해야한다.

성주경 2018-05-14 22:39:09
행정이 전적으로 책임져야
한다.
신청했다곶 무조건 인 허가를 내줘선 안된다.
관리 감독책임자가 아닌가?

츄로스 2018-05-14 12:03:07
소각장 인근에 국민건강보험공단에서 운영하는 일산병원과 대단지의 아파트를 짓게 한 도시 설계부터가 잘못된거다. 잘못된 시 행정을 비판하는걸 단순히 지역이기주의로 모는건 잘못된것 같다. 전세계 어느 도시도 100미터 인근에 주거시설과 병원을 운영하는곳은 없고 미세먼지 대책이 시급한 요즘 대도시 한가운데 석탄소각장을 여전히 운영하는건 고양시민 전체의 건강을 위해서도 좋지 않다. 연기는 인근지역에서 떨어지는것 보다 우리가 사는 고양시에 모두 날라다녀 우리 모두가 마시고 있음을 알아야 한다.

자스민향 2018-05-14 11:56:09
소각장 피해가 단지 일산와이시티 아파트 입주민에게만 있다고 생각하는 분 없겠죠? 고양시 전역이 피해지역입니다. 피해의 경중만 다를 뿐...

고양시민 2018-05-14 09:03:12
당사자들은 소각장으로 인해 불편함이 있을 수 있겠지만 이미 고양시가 허가하고 가동중에 있던 소각장을 뒤늦게 건설되어 입주한 입주민들이 공공시설물을 이전하라고 하는것은 이해하기 어렵다.좀 상식적이어야 하지 않은가?

  • 경기도 고양시 일산동구 강촌로 18 아원상가 302호
  • 대표전화 : 031-908-2255
  • 팩스 : 031-908-2244
  • 청소년보호책임자 : 최유진
  • 법인명 : 주식회사 미디어시티그룹
  • 제호 : 미디어고양파주
  • 등록번호 : 경기 아 51407
  • 등록일 : 2016-09-13
  • 발행일 : 2016-09-13
  • 발행인 : 최국진
  • 편집인 : 최국진
  • 미디어고양파주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8 미디어고양파주. All rights reserved. mail to media2255@naver.com
ND소프트